유료안내

이 기사는 뉴스핌 프리미엄 콘텐츠 ANDA(안다) 뉴스로 유료회원에게 제공됩니다.
ANDA 유료뉴스를 보시려면 아래의 안내에 따라 회원가입과 결제를 해야됩니다.

ANDA는 독자 및 기업들의 자산관리와 경영활동의 동반자임을 보여주는 뉴스핌의 새로운 유료뉴스 서비스입니다.
'돈 내고 보고, 돈 낸 만큼 만족'하는 기사 서비스를 약속드립니다.

뉴스핌의 하루 1000여건 뉴스콘텐츠 중 고갱이만을 엄선한 안다는 질에 상응하는 대가를 독자들에게 당당히 요구하겠습니다.
그동안 뉴스핌은 누구나 무료로 볼 수 있는 콘텐츠를 생산하고 공급했습니다.
하지만 안다는 '돈 내고 보고, 돈 낸 만큼 만족'하는 기사 서비스를 추구합니다.
구독자에게는 뉴스핌 주최 각종 세미나 참석 등 부가적인 편익이 제공됩니다.

결제서비스 안내

회원 정책별 이용안내

회원 정책별 이용안내
구독료 대기업 - 연 1,000만원 중소기업 - 연 500만원 개인 - 월 5만원(연 50만원)
회원 혜택
  • · 뉴스핌 주최 포럼, 문화행사 초청
  • · 뉴스레터 발송 (글로벌 모닝뉴스, 차이나 뉴스브리프, 투데이ANDA 등)
  • · 뉴스핌 고객 이벤트 자동 응모자격 제공
구독료 납입 방법
  • 무통장 입금국민은행 411401-01-120111, 예금주 (주)뉴스핌
  • 온라인결제
유료회원 가입 문의

환불정책

환불정책 안내

고객님께서 서비스 해지 후 받으실 환불비용은 다음과 같이 계산됩니다.

총 환불금액 = 총 결제금액-(일일계산사용료+환불수수료+신용카드취소수수료+송금수수료)

단, 이용기간이 총 신청일의 1/3이상 지났을 시에는 환불은 불가능합니다.

서비스 신청일(무통장 입금자는 입금일) 이후 10일 이내 환불은 가능합니다.

금융수수료는 본인 부담이며, 환불 승인 후 15일 이내로 입금됩니다.